2017 캔암 스파이더 라인업, 선택 그리고 집중

0
43

캔암의 스파이더 라인업은 다양하다. 하나의 콘셉트로 트라이크를 맛보게 하는 여타 브랜드와 달리, 장르를 구분하고 개성을 살려 취향대로 고를 수 있는 선택의 폭이 넓다. 각 라인업마다의 주행감각도 다르며 존재가치도 명확하기에 색다른 오픈 에어링을 즐길 수 있다. 그리고 2017년형 스파이더 라인업은 기존의 4 가지 카테고리에서 3 가지 카테고리로 압축했지만, 그 경계와 성격의 구분은 여전히 확실하다.


스포티한 감각으로 크루징을

스파이더 시리즈 중 F3는 포용력이 넓다. 스포츠와 크루징을 접목해 편안한 포지션으로 라이딩의 재미를 만끽할 수 있는 기종이다. 스포츠 크루징으로 분류되는 F3기종에는 F3, F3-S, F3-S 데이토나500이 있다. F3 406kg 차체는 여전히 육중한 크기를 자랑하며 근육질 몸매를 과시한다. 또한 모두 블랙 컬러로 휘감아 더욱 강렬한 인상을 풍기고, 스포츠 주행에 어울리는 윈드쉴드, 크롬 휠, 동승자석 등받이 등의 액세서리 파츠를 선택할 수 있다.

F3-S는 블랙, 블루, 메탈릭 실버의 세 가지 색상을 고를 수 있으며, 메탈릭 실버 컬러의 경우 노란색 프레임으로 포인트를 부여했다. 차체 크기는 F3와 동일하지만 무게는 2kg이 무거운 408kg이다. 탈부착이 가능한 운전석과 동승자석 등받이와 사이드케이스 등을 추가로 선택할 수 있다. 또한 스포츠 라이딩모드와 크루즈 컨트롤 기능으로 F3와의 차별된 기능을 포함한다.

새롭게 추가된 F3-S 데이토나500은 옐로우/블랙 컬러로 스포티한 느낌을 강조했고, 프론트 그릴의 디자인을 달리해 스포츠성에 부합하는 스타일을 완성했다. 서스펜션도 F3/F3-S와 달리 프론트에 삭스(SACHS)를 채용해 차별화를 꾀했다. 또한 동승자석 위치에 캐노피를 씌웠다.

세 기종 모두 1,330cc 직렬 3기통 엔진을 탑재했다. F3-S F3-S 데이토나500 7,250rpm에서 115마력의 최고출력과 5,000rpm에서 13.3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며, F3의 경우 최대토크는 동일하나 최고출력은 105마력(6,000rpm)으로 조금 낮다. 세 기종 모두 6단 세미오토와 매뉴얼 중에 선택할 수 있으며, /후륜 서스펜션은 더블A암과 모노 쇽업소버다. 이 밖에도 ABS, SCS(Stability Control System), TCS(Traction Control System), DPS(Dynamic Power Steering) 등으로 주행성능과 안전성을 모두 확보했다.


크루저와 투어링의 조화

F3-T F3리미티드는, F3를 보다 편안하게 즐길 수 있도록 크루저와 투어러의 조화로 이뤄냈다. F3시리즈는 발을 앞으로 뻗는 포워드 스텝에 적당히 올라와있는 핸들바로, 라이딩 포지션이 편안하다. 또한 스파이더의 전체 기종에는 캔암의 유핏(UFit) 시스템이 적용돼, 라이더의 신체에 따라 핸들바와 스텝 등의 위치 조절이 가능하다. 따라서 스포츠부터 크루저 그리고 투어러의 감각을 모두 실현했다.

F3-T F3리미티드의 차체는 2596mm의 전장과 1241mm의 전고를 갖추고 있어, 나머지 F3시리즈와 비교해 46mm가 짧고 142mm가 높다. 디자인은 대동소이하며 두 기종 모두 총 네 가지의 컬러로 구성됐다. F3-T는 사이드케이스가, F3리미티드는 사이드케이스와 탑케이스가 기본으로 장착돼있고, 윈드쉴드도 기본 구성에 포함된다. 덕분에 나머지 F3기종 보다 수납공간 및 장거리 투어가 수월하다.

엔진의 형식과 성능은 F3시리즈 모두 동일(F3 제외)하다. 반면 F3-T F3리미티드는 전/후륜 모두 삭스(SACHS)를 채용했고, 후륜 서스펜션은 프리로드 조절이 가능해 상황에 따라 보다 유연한 대응이 가능하다. 이 밖에 ABS SCS, TCS, DPS 등은 동일하게 적용되며, F3-T F3리미티드는 ECO모드가 가능해 연비를 절약할 수 있다.

또한 F3리미티드는 열선그립과 스웨이드 소재의 시트가 장착된다. 두 기종에는 모두 스피커가 장착돼있어 라이딩 시 라디오 및 음악 등을 들을 수 있고, USB포트로 스마트폰 등을 충전할 수 있는 등 나머지 F3시리즈에 비해 편의성을 높인 설정이다.


궁극의 장거리 투어러

스파이더 중 투어러를 담당하는 RT시리즈는 장거리 투어에 최적화된 설정이다. 라이딩 포지션은 편안함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핸들바가 라이더 쪽으로 당겨졌으며, 스텝은 F3보다 약간 뒤쪽으로 옮겨왔다. 탑케이스와 사이드케이스가 장착돼있어 155L의 대용량 수납공간 확보는 물론 동승자도 편안하게 투어를 즐길 수 있다. F3시리즈가 과격한 인상이었던 반면 RT시리즈는 적당한 곡선처리로 한결 부드러운 라인을 갖췄다.

차체 사이즈는 전장, 전폭, 전고가 각각 2667mm, 1572mm, 1510mm F3시리즈에 비해 덩치가 크다. 기본형인 RT는 단일 색상이며, RT-S는 세 가지 색상, RT리미티드는 네 가지 색상으로 구성됐다. 또한 차체 곳곳의 파츠 및 휠의 색상과 소재의 차이로 각 라인업에 차별화를 뒀다. 또한 전자식 조절 윈드쉴드, 운전석 및 동승자석(RT 제외) 열선그립 등으로 편안하고 쾌적한 투어가 가능하다.

엔진은 F3시리즈와 동일한 1,330cc 직렬 3기통으로 투어링에 부족함이 없는 성능을 발휘한다. 6단 트랜스미션은 매뉴얼과 세미오토 방식으로 조작할 수 있지만, RT를 제외한 RT-S RT리미티드는 세미오토만 제공된다. 또한 F3에 접목된 모든 주행보조장치도 기본으로 포함되며, 오디오 시스템, USB포트, 네비게이션(RT리미티드) 등 모든 스파이더 중 가장 고급스러운 설정으로 버무려 트라이크로 즐길 수 있는 최상의 투어링을 완성했다.



조의상 기자 us@bikerslab.com
제공
바이커즈랩(www.bikerslab.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