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뿐 아니라 모든 라이더에게 즐거웠던, 2022 혼다 데이 앳 아르테파인

0
76

 
가을 날씨가 성큼 다가오기 시작한 지난 8 27, 혼다코리아가 2022 혼다 데이 앳 아르테파인(Honda Day@Arte Fine)을 진행했다. 기록적인 폭염과 더불어 길고 긴 장마 탓에 스트레스를 해소 할 길 없었던 라이더들에게 반가운 행사 소식이었다.
 


올해 들어 처음 열린 ‘혼다 데이’는 혼다코리아가 마련한 단일 브랜드 고객 행사이지만, 다양한 모터사이클 라이더들을 모두 환영했다. 각지에서 강원도로 향하는 길목에 위치한 행사장을 경유지로 삼는 것 자체가 이미 투어링의 한 페이지였기에 더욱 자연스럽게 호응을 얻을 수 있었다.
 


혼다코리아는 라이더들이 향하는 여정을 통해 ‘타는 즐거움’을 만끽하고, 각종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통해 혼다 모터사이클만의 ‘펀 라이딩(Fun Riding)’ 문화를 경험하고 공유할 수 있는 자리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경기도 양평군 소재의 대형 라이더 카페인아르테파인에서 개최된 이번 행사에는 수도권 각지에서 모인 혼다 모터사이클 오너 등 라이더 200여 명이 참여했다. 아침 7시부터 일찍 시작된 혼다 데이행사장에는 혼다 모터사이클 제품 전시 및 안전운전 체험, 트라이얼(Trial) 퍼포먼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이날은 특히 혼다의 다양한 2022년형 모터사이클을 한눈에 감상하고 직접 앉아볼 수 있는 기회가 됐다. 특히 최근 공개된 어드벤처형 빅 스쿠터 ADV350는 물론 뉴트로 감성의 디자인으로 MZ세대에게 주목받고 있는 몽키125와 캐주얼 크루저 레블500, 하이라이트로는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스포츠 투어링 바이크 NT1100을 첫 공개해 행사장을 방문한 라이더들의 이목을 끌었다.
 


한편 능동적인 참여행사도 여럿 마련됐다. 이날 현장에서는 참석자들이 모터사이클 핸들을 조작하며 차체 밸런스 컨트롤을 익힐 수 있는안전운전 풀록턴(Full Lock Turn)’ 체험, 혼다 비전 등 소형 스쿠터의 저속 주행을 경합하는거북이 경주’ 체험이 진행됐다. 또한 전문가의 화려한 모터사이클 트라이얼 퍼포먼스를 선보여 풍부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더불어 사전 등록 참가자를 대상으로 커피와 간식을 제공하고, 포토존, 방문객 인증 SNS 이벤트 등의 부대행사를 진행해 참석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혼다코리아 주최로 많은 스태프들이 한 마음으로 운영했던 혼다 데이. 이들은 “더 많은 고객들에게 모터사이클의 타는 즐거움을 전하고, 라이더 간의 교류의 장을 마련하고자 기획했다”며, 10월 중 중부권과 남부권에서도 ‘혼다 데이’를 추가로 개최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해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참여형 행사에 목말랐던 모터사이클 애호가들 사이에서 기대감을 높였다.
 

긴급했던 분위기 속에 코로나19가 점차 생활화되고 정체됐던 모임형 행사들이 조금씩 기지개를 켜고 있는 눈치다. 다양한 대형 모터사이클 브랜드들이 하나둘씩 일어서 소비자들을 끌어모으고 있는 가운데 모터사이클 브랜드 파워 1위인 혼다가 나서 혼다 데이이름으로 자사 브랜드 고객들에게 박수받고 있다.


물론 아직은 규모 면에서, 또 깊이 면에서 다소 아쉬운 점이 있지만, 그 또한 혼다라는 브랜드 크기에 걸맞은 기대를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안주하지 않고 2, 3회를 이어가며 앞으로 더욱 탄탄한 구성의 혼다 데이가 개최되길 바라는 마음이다.